뿌리는 고무스프레이 엘라스틱 캔 사용기 > 사용기

본문 바로가기
  • 회원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 접속자 35
사이트 내 전체검색

사용기

뿌리는 고무스프레이 엘라스틱 캔 사용기

페이지 정보

본문

오늘 티구안자동차 동호회인 TIG (http://cafe.naver.com/tigood) 번개에 나갔다가 엘라스틱 캔 검정색 한통을 선물 받았습니다. 기존의 일반 스프레이 페인트와 달리 고무 코팅을 해주는 제품입니다. 지마켓 등에서 판매하고 있는 제품입니다.

001.jpg
(출처 : http://gmkt.kr/gRKYL3)


자동차 튜닝하시는 분이 많이 사용하시는 것 같습니다. 아래와 같이 시공예를 한번 보세요.

017.jpg
(출처 : http://gmkt.kr/gRKYL3)

019.jpg
(출처 : http://cafe.naver.com/elastick/223)

무엇보다 이 제품이 마음에 드는 것은 일반 페인트가 아닌 고무 코팅을 해 주는 것이라 아래사진처럼 마음에 들지 않으면 뜯어내면 됩니다. 기존에 래핑제품이나 시트지와 달리 접착제 성분이 남아 있지 않고 깨끗이 벗겨진다는데 있습니다.

018.jpg
(출처 : http://gmkt.kr/gRKYL3)

위 사진 처럼 자동차를 독특하고 이쁘게 꾸미거나 스크래치난 특정 부위를 이쁘게 처리할 수 있을 듯 합니다. 하지만 비록 한번 주차장에 테러 당해서 범퍼의 도장이 조금 벗겨졌다지만 출고된지 3달째 들어서는 제 차에 이렇게 크게 뭔가를 했다가는 와이프한테 구박을 받는 것이 아니라 조용히 짐싸주고 쫒아낼 듯 해서 주변을 두리번 거렸습니다. 그러다가 손에 들린 마우스를 발견했습니다.

003.jpg

작년인가 재작년인가 트위터에서 마으크로소프사가 하는 이벤트에 담첨되어 거의 매일 썼던 마우스입니다. 오래 쓰다 보니 마우스의 표면 여기저기가 많이 닳았습니다. 고무코팅이 꼭 자동차에만 하는 거냐.. 하면서 바로 뜯기 시작했습니다.

004.jpg

조그마한 마우스에 상당히 여러 부품이 조립되어 있네요. 무슨 아이폰 5 도 아닌데 이런식의 설계를 했는지 모르겠습니다. 정말 중국이나 한국 같은 손재주 좋은 사람 많은 공장 없으면 아이폰은 고사하고 마이크로소프트의 마우스 조차 미국애들은 못 만들 듯 합니다. 전체를 블랙으로 하려다가 뭔가 포인트는 하나 있어야 될 듯 싶어 거의 손상이 없는 아래 부품은 그대로 사용하기로 했습니다.

005.jpg

밖에서 뿌리야 된다는 소렌님의 경고를 무시하고 날도 춥고 비도 올듯 하고 귀찮기도 하고, 무엇보다도 마님께서 피곤하신지 초저녁에 주무시러 안방에 간 사이 목욕탕에 신문지 깔고 뿌리기 시작했습니다.

006.jpg

일단 한번 전체적으로 대충 뿌렸습니다. 스프레이식의 페인트 제품은 무엇보다도 중요한게 얇게 여러번 뿌리셔야 합니다. 한번에 많이 뿌리면 페인트 두께가 일정치 않고 일부분에 너무 많은 양이 뿌려져서 흘러내리기도 합니다.

007.jpg

1차로 뿌린뒤 화장실 문 닫고 환풍기 틀고 TV 보면서 게시판도 좀 돌아보고 하다가 5분정도 뒤에 다시 목욕탕에 가서 뿌려줍니다. 위치를 좀 바꿔서 뿌려줍니다. 골구로 일정하게 뿌려지도록 말이죠.

008.jpg

이런 작업을 세번 반복해 줬습니다. 어느정도 두께도 될 것 같고 더 이상 하면 냄새 때문에 와이프도 깰 것 같아서 세번만 해 주고 조립을 시작햇습니다. 도장된 부품들 사진입니다.

009.jpg
010.jpg

조립 완료 후의 모습입니다. 키 포인트로 주웠던 저 하얀색 부분이 그리 크게 눈에 띄지 않네요. 저 위의 자동차 휠에 사용되었던 오렌지색으로 저 하얀 부분을 칠했으면 딱이었을텐데 말입니다. 이런 소수한 DIY를 위해서 큰 통 말고 작은 통으로 좀 저렴하게 해서도 판매되었으면 좋을 듯 하네요.

014.jpg

밧데리도 다시 넣고 해서 작동시켠 봤습니다. 잘 됩니다. 노트북 옆에 가져댜 놓고 살짝 한컷 더 찍어 줬습니다. 작업전의 사진과도 비교해 보세요.

015.jpg
002.jpg

조립하고 보니 고무제품이어서 그런지 주변의 먼지를 다 끌고 간건지 아니면 제 손에 먼지가 많었던 것인지 아래와 깉이 많은 먼지가 붙어 있었습니다. 검은색이라 더 눈에 확 띄네요. 하지만 잘 닦이네요. 물수건으로 쓰윽 문지르니 깨끗해 졌습니다.

013.jpg

고무코팅된 모습을 좀더 가까이 찍었습니다. 깔끔하게 잘 도포되고 무엇보다도 고무코팅이서 손으로 만져지는 촉감이 기존의 단순한 프라스틱으로 되어 있을때보다 훨씬 좋습니다. 핸드폰 케이스 같은 것도 하면 느낌이 괜찮을 듯 합니다. 내일 시간되면 제 핸드폰으로 시도 해보려고 생각중이니다.

016.jpg

끝은로 좋은 제품 사용해볼 기회 주신 쏘렌님께 감사드립니다. 기회되면 거실 한구석에 모셔져 있는 저 도어프로텍트도 흰색으로 바꿔서 장착해 봤으면 좋겠네요.

020.jpg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